티스토리 뷰




오늘은 부케 말리기에 대해 포스팅하려 합니다.

올 겨울 친한 친구 결혼식에서 부케를 받았는데요

포스팅을 하니 그 때 생각이 나네요 ㅎㅎㅎㅎ


놓칠까봐 조마조마조마

저는 새하얀 이쁜 부케를 받았어요 :)

덕분에? 저희도 이쁜 결혼 했답니다~ ㅎㅎ




이렇게 이쁜 부케를 어찌할꼬...

 

사실 친구랑 예전에 약속한게 있거든요

먼저 결혼해서 부케를 받거든, 태워버려도 괜찮다!!!!!!!!


둘 다 아기자기하게 꽃 말리고 하는데는 영 꽝이였기에.........

꽃 말리다가 곰팡이를 키우는 상황이 발생할 게 뻔하니 미리 약속을 했더랬죠~


막상 부케를 받고 보니 이쁘게 잘 말려서 선물해주고 싶더라구요


그래서 저도 그 어려운 걸 도전해봤습니다.

(사실 WG가 도전했습니다............)



먼저 신문지를 깔고 꽃 분리 작업을 시작했습니다

한땀한땀~







그리고 옷걸이에 하나씩 걸어두었습니다

붙어 있으면 곰팡이가 생길수도 있어서 간격을 두어서 말려두었습니다.


원룸이었기 때문에 이쁘게 안마르면 어쩔지 엄청난 걱정이...







몇 송이는 꽃잎을 떼어 말려 두었습니다





시간이 지나니 잎이 쪼그라들기 시작하더라구요

말렸을때의 색깔도 참 이쁩니다





약 두달 가량 바짝 말리고 드디어 짜잔!!!

이쁜 병에 담았습니다


이 어려운걸 제가 해냅니다

아니죠...WG가 해냈습니다 ㅎㅎㅎㅎㅎㅎㅎ



이 두달 동안에는 신혼집으로 이사도 했는데

그 와중에도 꽃들을 안전하게 지켰답니다



 완성된 병은 결혼한 친구에게 100일 선물로 줬습니다

친구가 무척 좋아하더군요 헤헤~






부케 말리기

막상 해보니 뿌듯하더군요


잘 살라는 마음을 담아서 여러분도 도전해보세요 :)





친구야~ 잘 보관하고 있지?


 





댓글